메뉴 검색
메뉴 닫기
과천시, 3월부터 ‘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조기검진사업’ 실시 2024-02-26 12:13:30


과천시 보건소 전경.  과천시


과천시는 3월 5일부터 11월 말까지 ‘찾아가는 경로당 치매 조기 검진사업’을 실시한다.


이번 사업은 대한노인회 과천시지회와 연계하여 진행한다.

관내 경로당(34개소)을 이용하고 있는 어르신 약 2천2백여 명이 대상이다.


과천시는 어르신들의 검진 편의를 높이기 위해 집 근처 경로당으로 직접 찾아가 치매인지선별검사(CIST)를 벌인다. 방문 검진은 경로당별로 주 2~3회 이루어진다. 


검진에서는 치매 상담과 선별검사가 진행된다. 정상군에게는 치매 예방교육을 하고, 고위험으로 나온 대상자에게는 치매 정밀검사(진단검사 및 감별검사)를 실시하며 소득 기준에 따라 검사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. 


치매 판정 시에는 조호물품 제공, 실종예방 지문인식 및 인식표 보급, 치매 환자 가족 교실 및 쉼터 이용 등 다양한 맞춤형 치매 관리 서비스까지 연계해준다. 

오상근 과천시 보건소장은 “치매는 조기발견과 치료가 중요한 만큼 이번 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조기검진 사업이 어르신들의 치매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”라며 “치매조기검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, 검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라고 말했다. 




과천시의회

스토리&토픽