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 메일전송
기사수정



안양시가 제4회 안양시 청년상 수상자’에 쇼트트랙 황대헌 선수 등 6명을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.


안양시 청년상 수상자로 선정된 황대헌 쇼트트랙 선수.  


안양시 청년상은 사회 각 분야에서 근면 성실한 자세와 모범적인 생활로 지역사회에 기여하고, 청년정책 발전에 귀감이 되는 청년을 발굴해 시상한다.

각 부문별 수상자는 ▲김주찬(봉사) ▲최호석(산업경제) ▲김현선(문화・예술 부문) ▲황대헌(체육) ▲정종철(청년활동) ▲이해성(미래인재)씨 등 6명이다.


봉사 부문 김주찬씨는 식단을 조절해 지난해 10월 만성신부전으로 투병 중인 아버지께 신장을 이식해 드렸고, 산업경제 부문 최호석씨는 2018년 안양에 별하 스터디센터 창업을 시작으로 현재 수도권 내 별하 스터디 카페 및 독서실 30개점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.


문화・예술 부문 김현선씨는 2007년 해외청년문화 봉사단에서 한국무용 홍보대사로 활약했으며, 장애・비장애인이 함께하는 공연에 올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 바 있다. 현재는 김현선 무용단 대표로 안양 등에서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.


체육 부문에 선정된 황대헌씨는 안일초, 부림중, 부흥고를 졸업한 안양 출신으로 올해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1500m에서 금메달,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기록하는 등 청년 체육인들의 희망이 됐다.


청년활동 부문의 정종철씨는 안양청년회의소 역대 회장을 역임, 올해 한국청년회의소 사무부총장으로 위촉돼 헌혈캠페인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.


미래인재 부분의 이해성씨는 ‘마인드허브’라는 인공지능 재활의학 서비스를 개발해 신용보증기금 Start-up NEST 기업 인증 등 여러 기관에서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.


안양시는 후보자 공적사실 현지조사 및 심사위원회 구성 등 공정한 심사 절차를 거쳐 최종수상자를 확정했다고 설명했다. 

다음달 17일 평촌중앙공원 차 없는 거리에서 열리는 안양 청년의 날 기념식에서 수상자들에게 청년상을 수여할 예정이다. 





<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기사수정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http://www.issuegate.com/news/view.php?idx=12362
기자프로필
프로필이미지
후원 및 제보 문의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